메디컬뉴스

메디컬뉴스
총 게시물 800건, 최근 11 건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건강정보]

올해 첫 말라리아 감염모기 확인...질본 "위험지역 거주, 방문자 모기물림 주의"

헤이헤이헤이 2020-07-03 (금) 10:53 3개월전 27
질병관리본부는 지난달 14~20일 말라리아를 옮기는 모기 종(種)을 채집해 조사 중 파주에서 채집된 얼룩날개모기류 5마리가 말라리아에 감염된 사실을 확인했다고 1일 밝혔다. 말라리아 감염 모기가 발견된 시점은 작년보다 2주 앞당겨 졌다.

질본에 따르면 얼룩날개모기류는 전체적으로 검은색의 중형 모기로, 날개에 흑·백색의 반점 무늬가 있으며 휴식 시 복부를 40~50도 각이 되도록 치켜들고 앉는다. 주둥이와 촉수가 길고 유충은 논, 수로, 웅덩이 등에 서식하며 주로 야간에 소, 말, 돼지를 대상으로 흡혈 활동을 한다.

주로 말라리아에 감염된 매개모기에 물려 감염되는 말라리아는 오한, 고열, 발한 등이 순서대로 발생하는 열 발작 증상을 보인다. 감염 초기에는 권태감, 발열 등이 지속되다가 두통, 구역질, 설사 등이 동반되기도 한다. 대부분 의료기관 방문 치료로 완치될 수 있지만, 열대열 말라리아의 경우 폐부종 등의 합병증으로 사망할 수도 있다.

방역 당국은 매년 4~10월 말라리아 매개모기를 채집해 국내 유행 시점 등을 예측하는데 활용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주로 6~8월에 인천, 경기·강원 북부 지역에서 환자가 주로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질본은 각 시·도 보건환경연구원, 군부대와 협조해 이 지역 51개 지점에서 말라리아 매개모기를 채집·조사하고 있다.

질본은 “말라리아 위험지역을 방문한다고 예방약 복용을 권고하고 있지는 않다”며 “인천, 경기·강원 북부 등 위험지역을 방문하는 경우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모기장 및 모기기피제 등을 사용하고 외출 시에는 밝은색의 긴팔, 긴바지를 착용하는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7/01/2020070101214.html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