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컬뉴스

메디컬뉴스
총 게시물 811건, 최근 8 건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건강정보]

거북목증후군 원인과 증상에 따른 치료법은?

목소리 2020-05-11 (월) 08:55 5개월전 22
정상적인 목뼈의 모양은 C자 형태의 곡선을 가지고 있다. 정상적인 모양일 경우에 머리의 하중과 외부로부터의 충격을 완화시킬 수 있는 스프링 같은 역할을 한다. 하지만 오랜시간 잘못된 자세를 취한채 컴퓨터 또는 스마트폰을 사용하게 되면 목뼈는 물론 목 부위 주변 근육과 인대가 손상되는 원인이 된다. 

다시말해, 거북이 처럼 고개가 앞으로 쭉 내민 상태가 되는데, 이를 거북목증후군이라고 한다. 거북목증후군은 나이가 많거나 목근육이 줄어들었을 때 발병가능성이 높고, 특히 컴퓨터를 많이 사용하는 직장인과 학생들에게서 연령과 성별 상관없이 발병할 수 있다. 

거북목증후군일 경우 목으로 오는 충격이 상당하다. 예를들자면, 보통 고개를 1Cm 앞으로 내밀 경우 목뼈의 2~3Kg의 하중이 더 실린다고 가정했을 때, 거북목증후군일 경우에 최대 15Kg까지 목에 하중이 발생하게 되는 것이다. 이 때문에 뒷목이 뻐근해지고, 어깨에 통증이 생기는 등 다양한 부위에 이상증세가 보이게 된다. 

이러한 증상은 지속적으로 목통증, 근육통과 피로감을 유발하여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가져오게 된다. 하지만 문제는 이렇게 통증이 있는데도 제때 치료받지 않고 "이러고 말겠지.."라는 안일한 생각을 갖고 방치하는 경우가 많은 것이다. 

송파구 석촌동에 위치한 서울큐재활의학과 이승민 원장은 "다른 질환 역시 치료시기를 놓치면 악화되듯이 거북목증후군을 제때 치료 받지 않는다면 목디스크로 이어질 수 있다"며 "이를 예방하려면 초기에 제대로 된 검사를 진행하여 증상을 바로잡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실제로 거북목증후군을 방치할 경우 목뼈가 정상적인 역할을 하지못하고 지속적으로 변형되어 목디스크 및 관절염으로 이어질 수 있고, 심할 경우 호흡장애도 올 수 있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거북목증후군을 치료하는 방법은 다양하다. 초기일 경우에는 비수술적인 방법(물리치료, 도수치료, 체외충격파치료 등)으로 증상개선 효과를 기대해볼 수 있다. 이와 더불어 평상시 잘못된 생활 습관을 개선하고, 매일 꾸준하게 스트레칭과 운동을 병행한다면 목 건강을 지킬 수 있다. 

이승민 원장은 "거북목증후군을 앓고 있는 대다수의 환자들이 컴퓨터 업무를 많이 보는 직장인이다."면서 "컴퓨터와 스마트폰 화면을 눈높이에 맞춰주고 등과 목이 앞으로 숙여지지 않게 하고, 가급적이면 의자에 앉을 때는 가슴을 천장을 향하게 하고, 등받이 끝까지 엉덩이가 밀착될 수 있도록 해줘야 한다."라고 말했다. 

당연히 생활습관을 개선한다고해서 증상을 완전히 개선할 순 없다. 이 원장은 "환자의 목 상태에 따라 적절한 치료와 개선법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개인에 따라 척추배열이 다르고 발병원인이 다양하기 때문에 전문적인 검사와 진단을 통해 맞춤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덧붙였다. 


출처 : https://n.news.naver.com/article/310/0000078247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