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컬뉴스

메디컬뉴스
총 게시물 795건, 최근 6 건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건강정보]

눈을 늙게 하는 안구건조증…예방법은?

아우투쿠 2020-05-08 (금) 08:59 5개월전 5
하루에 많은 시간을 스마트폰과 태블릿PC 등 IT기기를 사용하며 보내는 사람들은 눈의 피로감을 느끼는 경우가 많다. 이들에게 나타날 수 있는 질환에는 안구건조증이 있는데 시력 저하의 원인이 되며 노안을 재촉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올어바우트비전닷컴'에 따르면, 안구건조증이 있으면 생활에서 불편함을 느끼게 되는데 눈의 윤활유 역할을 해주는 눈물이 부족해지거나 눈물 막의 과도한 증발로 인해 안구에 이물감 등이 생기기 때문이다. 

하지만 스마트폰을 사용한다고 해서 무조건 안구건조증이 생기고 시력이 저하되는 것은 아니다. 대부분 사용 습관이 잘못됐기 때문에 안구건조증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 

스마트폰을 장시간 보게 되면 자신도 모르게 집중하게 되고 그러다보면 눈 깜박임이 줄어들게 된다. 우리 눈은 깜박일 때마다 새로운 눈물 층이 형성돼 눈을 보호하는데 눈 깜박임이 줄어들면 안구건조증이 생길 수밖에 없다.

안구건조증은 초기에는 약간의 건조함만 느껴지지만 심할 경우 다양한 형태로 증상을 호소하게 된다. 눈이 따갑다거나, 뻑뻑함, 이물감, 시리다는 느낌, 가려움, 작열감, 쓰라림, 눈꺼풀이 무거운 느낌, 눈부심과 피로 증상이 생기게 된다. 

이러한 증상은 대부분 오후가 되면 더 심해지는 경향이 있으며, 눈물의 생성이 수면 중에는 감소하므로 아침에 일어날 때 증상이 심해진다. 

특히 건조한 실내 환경에서 증상은 더 악화되며, 바람이 부는 외부로 나갔을 경우에 건조증이 심해져 눈이 자극을 받아 반사적으로 눈물의 양이 많아질 수 있다. 이 때문에 평소 바른 생활습관을 통해 안구건조증을 예방하고, 완화하는 것이 필요하다. 

먼저 스마트폰이나 컴퓨터 기기를 사용할 때 장시간 사용하지 말고 중간에 휴식을 자주 취해야 한다. 또한 흔들리는 차 안에서는 스마트폰 사용을 자제하고 눈이 피로할 때는 손바닥을 비벼 따뜻하게 한 후 눈을 마사지해주면 피로를 푸는데 좋다. 

건조감이 심할 경우 인공눈물을 사용하는 것도 도움이 되는데 하나씩 뜯어서 쓰는 일회용 인공눈물을 사용하도록 한다. 일회용이기 때문에 24시간 안에 사용하고 눈에 닿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 



출처 : https://n.news.naver.com/article/296/0000044986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