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컬뉴스

메디컬뉴스
총 게시물 811건, 최근 8 건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의학뉴스]

코로나19 15분 내 신속진단 가능해진다 

tallop 2020-03-20 (금) 08:54 7개월전 20
코로나19 감염여부 검사를 기존 6시간에서 15분 이내로 단축할 수 있는 기술 개발이 추진된다.

포항공과대학교는 생명과학과 장승기 교수 연구팀이 ‘분자집게’의 일종인 압타머(핵산물질)를 이용해 15분 만에 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판별할 수 있는 진단법을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연구팀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보유한 한국화학연구원과 함께 이 진단법을 활용해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 개발에 착수한 상태다.

현재 사용되고 있는 코로나19 진단에는 주로 분자진단법이 사용되고 있다. 이 기술은 민감도가 매우 높지만 검체를 전문 분석기관에 보내 분석해야 하고, 6시간 이상의 분석시간이 걸리며, 비용도 상당히 높다. 또 세포배양법은 시간이 너무 오래 걸리고 대용량 검사를 하기에는 적절하지 않다.

압타머는 DNA나 RNA로 이루어진 핵산물질로서 간단한 저분자 화합물에서 단백질 같은 고분자 물질에 이르는 다양한 표적에 대하여 높은 특이도와 결합력으로 결합하는 분자집게의 일종이다.

연구팀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의 외피 단백질에 작용하는 새로운 압타머를 발굴해냈다. 또한 표적 단백질의 서로 다른 부위에 결합하는 압타머 쌍을 이용해 임신 진단키트처럼 색깔의 변화만으로 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진단할 수 있는 진단키트를 개발했다. 이 장비를 이용하면 감염 여부를 확인하는 데 15분이면 충분하다.

장승기 교수는 “이 진단방법을 이용하면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표피 단백질에 높은 특이도와 결합력을 가진 압타머를 발굴할 수 있다”며 “이 압타머들을 이용해 신속진단 키트를 곧바로 만들 수 있으며, 발굴한 압타머들이 코로나 바이러스의 외피 단백질에 결합하면 바이러스가 건강한 세포로 감염되는 것을 막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출처 : https://n.news.naver.com/article/016/0001650622

치즈빙수 2020-03-24 (화) 20:12 6개월전 (110.♡.15.22) 신고 주소
코로나 너무 지겨워요
얼른 종식되고 평상시일상을즐기고싶어요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