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컬뉴스

메디컬뉴스
총 게시물 803건, 최근 8 건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의학뉴스]

美 CDC 국장 “초기 백신보단 마스크가 효과적”…접종 가능 시기는?

히동이 2020-09-18 (금) 15:49 1개월전 4
내년 가을 전에는 코로나19 백신을 투여 받기 어려울 것이라는 정보가 미국 보건당국 수장을 통해 전해졌다.
백신 접종이 가능해지더라도, 초기 백신보다는 마스크 착용의 방역 효과가 더 뛰어날 것이란 점도 덧붙였다.

– CDC “내년 3분기 접종 가능” vs. 트럼프 “올해 10월 시판돼”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로버트 레드필드 국장은 지난 16일 상원 청문회에 참석해 대부분의 미국인은 2021년 2~3분기까지 코로나19 백신을 맞지 못할 것이라고 밝혔다.

레드필드 국장은 “백신은 오는 11~12월쯤이면 처음 시판되기 시작할 것”이라며 “하지만 매우 제한적인 공급으로 우선순위에 따라 투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일반 대중이 투여 받을 수 있는 시기를 묻는다면 내년 2분기 후반이나 3분기쯤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러한 레드필드 국장의 발언으로 떠들썩해지자, 같은 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기자간담회를 통해 “레드필드가 타임라인에게 대해 헷갈렸거나 잘못된 정보를 진술한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앞서 주장해온 것처럼 “백신은 10월이면 시중에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미국 대선일인 11월 3일을 앞둔 시점이다.

해당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던 트럼프 대통령의 새로운 코로나바이러스 고문인 스콧 아틀라스 박사는 백신 접종이 필요한 최우선 순위에 있는 사람들은 내년 1월 이전 접종 받게 될 예정이며, 내년 1분기 중 700만 명 분량의 백신이 마련될 것이라고 말했다.

– 제약사 3상 임상, 연말 전 발표…상용화 시기는 아직 

그렇다면 현재 코로나19 백신의 임상시험은 실질적으로 얼마나 진행되고 있을까? 가장 긍정적인 타임라인에 따르면 백신을 개발 중인 제약사들은 빠르면 이번 가을이나 겨울쯤 임상시험의 결과를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화이자와 모더나는 오는 10월 3상 임상시험의 결과를 발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보고 있다. 또한, 아스트라제네카의 3상 역시 올해 연말까지는 결과가 나올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이는 백신이 올해 말까지 상용화될 수 있다는 의미는 아니다. 미국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앤서니 파우치 소장은 3상 임상 결과가 발표된다는 의미이지, 백신의 효능과 안전성이 올해 말까지 확보된다는 의미가 아니라고 설명했다.

또한, 효능과 안전성이 확보된 이후에도 모든 사람들이 백신을 맞을 수 있는 건 아니다. 우선순위에 따라 의료계 종사자와 70세 이상 고령층 등이 먼저 투여 받을 기회가 주어진다.

이로 인해 감염병 전문가들은 내년까지는 우선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것이 중요할 것이라고 권고하고 있다. 레드필드 국장 역시 초기 백신보다는 마스크 착용이 코로나19 방어에 보다 나은 수단이라고 밝혔다.

미국식품의약국(FDA)은 백신이 위약 대비 50% 이상 효과가 확인될 때 승인될 것으로 보이는 만큼 백신을 접종 받은 모든 사람들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해지는 것은 아니라는 점에서 방역수칙을 잘 지키는 것이 여전히 중요하다고 전했다.




출처 : http://kormedi.com/1324498/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