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접속자 0 최근게시물
알림 0
회원등급
1
출석횟수
97
포인트
0
S코인
0
게시글작성수
댓글작성수
받은좋아요
33,496
누른좋아요
0

눈성형 수술후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무쌍 안검하수 눈매교정

yztz 2021-06-23 (수) 12:31 2개월전 1189
https://sungyesa.com/new/d03/330058
담당의
황성호
병원명
아이스타성형외과 (구 스완성형외과)


ㅇㅇㅅㅌ (구ㅅㅇ
ㅎㅅㅎ 선생님께 무쌍 안검하수 눈매교정 수술 받았음.

쌍꺼풀은 없지만 큰눈이라는 소리 정말 많이 들었었는데 어느순간부터 눈동자를 위로 굴리는 근육?이 작용한 것인지 검은자는 위로 올라가고(삼백안) 눈꺼풀은 처지며 예쁘지 않은 모양으로 피부가 검은자를 덮어버렸다. 노려보는 사나운 눈이 된 것이다. 개인적으로는 선천적 안검하수는 아니었으며 턱을 내리고 눈은 치켜뜨는 나쁜 습관으로 인하여 굳이 필요하지도 않은 이마, 눈썹근육을 과도하게 사용하게 되면서 젊은 나이지만 많은 눈꺼풀 처짐이 발생하게 되었고 안검하수 증상까지 생기는 악순환이 반복되고 있었던 상황으로 판단을 하고 있다.

꼼꼼한 성격이라 병원선택에 굉장한 공을 들였었는데 원래 가지고 있는 쌍꺼풀은 없지만 큰눈이라는 장점을 살려두고 싶었기에 쌍꺼풀은 만들지 않고 안검하수 증상만 개선을 하고 싶었다. 허나 무쌍수술을 하는 병원이 강남에도 몇군데 되지가 않아 경우의 수 자체가 얼마 되지 않는 상황이었다. 상담만으로도 원장님의 수술 실력을 알아볼수 있는 감각 정도는 가지고 있다 생각을 했으며 몇개 되지도 않는 병원중에 마지막 상담으로 ㅎㅅㅎ쌤을 찾아뵙게 되었다. 마지막 상담 전까지 여기다 싶은 병원은 없었으며 ㅎㅅㅎ쌤까지 마음에 들지 않는다면 그냥 수술을 포기할 생각이었다. 어쩔수 없이 차선책으로 개중에서라도 가장 마음에 드는 병원을 선택해 수술하고 싶지는 않았었다. 수술을 직접 받아보고 선택을 하는? 것이 가장 정확했겠지만 말이 안되는 소리니 수술전 상담때 분석을 잘하는 것을 중요한 기준으로 두었다. 분석만 잘하고 수술은 못하는 선생님은 많지 않을거 같다 생각을 했고 정확한 분석없이 결과도 없다는 일념으로 상담에 임했다. 앞전 병원들이 너무 실망적이어 수술을 하지 않는 것으로 가닥이 잡혀가던 와중에 큰 기대없이 ㅎㅅㅎ쌤 상담에 들어가게 됐고 단번에 쌤의 수술실력을 파악할수 있었다. 성수기라 사람이 너무 많아 상담이 길지도 않았는데 어렵지 않게 결정을 할 수 있었던 상담이었다. 원장님께선 나의 눈을 보시자마자 한눈에 어떠한 상황인지 정확한 분석을 해주셨으며 추가적으로 문의한 수술들은 어떠어떠한 이유로 적합하지 않은 상태라 추천하지 않는다며 양심적인 말씀을 주셨다. 적용가능한 존재하는 모든 눈수술들을 한다고 이상적인 눈이 되는 것은 아니라는 것을 알게해준 값어치 있었던 상담으로 기억이 된다.

성형외과의 특성상 손재주는 물론이고 심미적인 눈썰미가 굉장히 중요하다고 느끼고 있었는데 이것은 노력을 한다고 되는 것이 아닌 타고나는 부분이 크다는 생각을 갖고 있었고 그런 나의 니즈에 원장님은 정확하게 일치한다는 느낌을 받을수 있었다. 무쌍수술이 대중적인 수술이 아니라 그런 수술은 없다고 말하는 의사도 있고 병원마다 말하는 것들이 너무 달라 혼돈이 되는 부분이 있었지만 내 자신의 판단력을 믿고 과감하게 수술에 들어갔다. 그리고 대성공의 결과를 맞이할수 있었다. 우선 수술후 가장 기억에 남는 것은 회복실에서 휴대폰 셀카를 통해 수술한 눈을 보았을 때이다. 앞서 말한 증상들로 인하여 평상시의 내눈과 거울을 볼때의 내눈은 상담한 갭이 존재했었다. 거울을 볼때는 나도 모르게 본능적으로 단점이 최대한 감춰지도록 주변 근육들을 사용해 눈모양을 바꾸고 있었으며 남이 몰래 찍어준 사진들을 볼때는 깜짝깜짝 놀라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수술후 셀카속의 내 모습은 편안하게 눈을 떴는데도 평소 내가 원하는 모양을 취하고 있었다. 너무 기쁜 마음이 들었다.

허나 수술후에 미용, 기능적으로 모든 면에서 예상을 뛰어넘는 너무 만족스런 결과로 인하여 의도치 않게? 욕심이 생겨버리게 된다. 몇개월 후에 살짝 아쉽게 생각하는 디자인적인 요소를 원장님께 말씀드렸으며 원장님께선 흔쾌히 무료로 수정수술을 해주셨다. 모르긴 몰라도 나처럼 원장님의 뛰어난 수술실력으로 인하여 기대이상의 결과로 욕심이 생겨버려 원장님을 피곤하게 만들어 버리는 환자들 많았을 거라 생각을 한다. 그런데 수정수술때 문제가 발생하게 된다. 수정수술 일주일 전에 정형외과에서 발수술을 받았었는데 아직 술후에 처방약을 복용하고 있는 상태에서 그것이 문제가 될거란 생각을 하지 못하고 안일한 생각으로 수술을 받은게 화근이 되었다. 첫 번째 수술 때의 만족감으로 인해 너무 걱정없이 쉽게 생각을 했었던거 같다. 복용했던 약들로 인해 수술후 출혈이 상당했으며 다음날에는 일반적인 수술후 부기를 훨씬 뛰어넘는 심각한 수준으로 수술부위가 부어있었다. 순전히 내 개인적인 판단이지만 일반적인선 수준 안에서의 수술후 붓기차이라는 것은 단순히 일상으로의 복귀 시기를 앞당겨 준다거나 최종적인 결과물를 빨리 볼수 있냐 없냐의 차이지 결국 최종 완성물에는 큰차이가 없을거라 본다. 하지만 나처럼 정도를 많이 지나치는 수술후의 붓기는 최종적인 결과에도 악영향을 끼친다 생각을 한다. 어쨌든 불만족스런 결과로 인해 힘든 시기를 보내며 병원에 대한 불만이 쌓였었던 시기로 기억이 된다. 이미 만족하는 모양이었지만 욕심을 부려 디자인 적으로 약간의 개선을 위해 시행했던 수술이 오히려 첫 번째 수술의 결과보다 후퇴해 버리는 상황이 되어버린 것이다.

첫번째 수술때의 만족감 때문인지 나는 당장의 문제해결을 원했었다. 지금 생각해 보면 이때의 조바심으로 인해 다른병원에서 재수술 계획을 잡았다고 상상을 하니 정말 아찔한 마음이 든다. 기다림의 시간이 너무나 고통스러웠지만 노선변경 없이 첫수술 때 원장님을 선택했던 내 자신의 판단을 끝까지 믿으면서 한방향으로만 나아갔던 것이 인생에서 가장 중요했던 선택들중 하나라 생각을 한다. 문제 됐었던 부분은 일정 시간이 경과후 다시 한번의 재수술을 통해 해결을 할수 있게 되었으며 현재는 굉장히 만족해 하며 살아가고 있다.

여기 원장님은 요란하게 광고 같은거 하지 않으며 알음알음 입소문 듣고 찾아오는 환자들만 상대로 병원운영을 하시는거 같아 보였으며 공장에서 기계로 찍어내는 느낌의 대형병원들과는 결을 달리 한다고 보면 된다. 한국 성형외과 의사들의 꼬맴 실력은 말해봐야 입 아프지만 개중에서도 성지라 할수 있는 강남바닥에서 20년을 하신 내공이라는게 이런건가 싶을 정도로 장인정신에 입각해 한올한올 공을 들여 예술의 경지에 올라선 마이크로 바느질이란 것이 어떤것인지 알수가 있었다.

워낙에 피터지는 전쟁터 같은 바닥이다 보니 좋은 후기던 불만족스런 후기던 어떤 목적으로 작성이 된것인지 크게 믿을 구석은 없다고 본다. 신빙성 없는 말들에 너무 일희일비 하지 말고 가벼운 마음으로 상담한번 가보는 것 강력 추천한다. 마지막으로 앞으로 황쌤께 수술하실 분들을 위하여 조언을 하나 하자면 6개월 안에는 결과 없다는 생각을 하시고 조급해 하시지 말고 불안해 할 필요 없으며 다른생각 하지 말고 원장님 이야기만 잘 따라가며 인내심 갖다보면 만족할 결과를 얻을수 있을 것이다.

※ 특정 병원을 반복해서 추천하거나 반복해서 비방하는 경우는 아이디가 정지됩니다.

미귤 2021-06-27 (일) 21:23 2개월전 신고 주소
BTIA 2021-07-02 (금) 15:10 2개월전 신고 주소
허러허허러허 2021-07-05 (월) 02:04 2개월전 신고 주소
든든이 2021-07-09 (금) 23:16 2개월전 신고 주소
호호로로 2021-07-14 (수) 13:52 2개월전 신고 주소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